2022.08.06 (토)

  • 흐림동두천 28.2℃
  • 구름조금강릉 36.4℃
  • 흐림서울 29.6℃
  • 구름조금대전 33.8℃
  • 구름조금대구 35.7℃
  • 구름조금울산 33.6℃
  • 구름조금광주 32.9℃
  • 맑음부산 32.0℃
  • 구름많음고창 33.1℃
  • 구름많음제주 33.5℃
  • 구름많음강화 29.4℃
  • 구름많음보은 32.3℃
  • 맑음금산 33.0℃
  • 구름많음강진군 32.8℃
  • 맑음경주시 36.4℃
  • 맑음거제 31.0℃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현장

“교육의 본질 회복을 위한 정책 펴달라”

강원교총, 신경호 교육감 취임 입장 발표
공약은 정책 실효성에 중점 둬 추진하고
사제간 가르치고 배우는 관계 회복 지원
교권강화, 업무경감 등 교육여건 조성해야

강원교총(회장 배성제)은 신경호 교육감의 취임을 축하하며 임기 중 가장 중요하게 고려해야할 것으로 교육의 본질 회복을 꼽았다. 또 공약으로 내세운 정책들도 보여주기식 전시행정보다 정책의 실효성에 중점을 두고 추진해달라고 당부했다.

 

지난달 30일 발표한 보도자료를 통해 “신경호 교육감은 강원교육 발전이라는 중차대한 책임을 부여받은 만큼 교육계 통합과 미래교육 비전을 바탕으로 산적한 교육 현안 해결과 낙후된 교육환경을 획기적으로 개선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강원교총은 지난 12년간 정치편향의 교육정책으로 인해 ‘가르치고 배우는’ 교육 본질이 외면받아온 상황을 끝내고 이제는 교육이 기본으로 돌아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신 교육감에게 공약으로 내세운 모든 교육정책은 교사-학생 간 가르치고 배우는 관계 회복 지원을 최우선으로 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아울러, 교사가 수업, 심층적인 생활지도 및 상담에 전념할 수 있는 교육 여건 조성이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선생님의 훈육과 지도 등 정당한 교육활동조차 의도적으로 왜곡해 민원, 고소, 소송 등의 교권침해를 당하는 교원 보호와 과중한 행정업무에서 벗어나 교육에만 전념할 수 있는 행정업무 경감 공약은 반드시 이행해 줄 것도 요청했다.

 

배성제 강원교총 회장은 “지역교육 발전은 학교 현장을 포함한 교육구성원들의 신뢰와 동참 여부에 달려있다”라면서 “신 교육감은 포용의 리더십을 통해 강원교육이 안정과 화합 속에서 발전할 수 있도록 교육 본질 회복과 교권강화 그리고 공교육 정상화의 기틀을 다지는 데 최선을 다해달라”고 주문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