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4 (토)

  • 맑음동두천 -2.6℃
  • 맑음강릉 0.5℃
  • 맑음서울 -2.1℃
  • 맑음대전 0.6℃
  • 맑음대구 2.1℃
  • 맑음울산 2.8℃
  • 구름많음광주 4.4℃
  • 맑음부산 2.8℃
  • 흐림고창 2.9℃
  • 흐림제주 9.0℃
  • 맑음강화 -3.5℃
  • 구름조금보은 -0.2℃
  • 구름조금금산 -0.3℃
  • 구름많음강진군 5.3℃
  • 맑음경주시 1.8℃
  • 맑음거제 4.1℃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현장

“코드·보은인사 무자격 교장공모제 철회 촉구”

충북교총·삼락회·인실련
29일 도교육청 기자회견


[한국교육신문 한병규 기자] 충북교총(회장 김진균)과 충북교육삼락회, 충북인성교육범국민실천연합은 29일 도교육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무자격 교장공모제 전면 확대를 즉각 철회할 것을 촉구했다.

이들은 “무자격 교장공모제 전면 확대는 특정 단체 출신 교장 임용으로 코드·보은인사, 승진제도 무력화가 우려된다”며 “이런 이유로 한국교총 조사 결과 교원 81% 가 무자격 교장공모제 전면 확대를 반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무자격 교장공모제는 불공정하고 정의롭지 못한 제도”라면서 “이를 확대하면 교육현장은 정치판으로 바뀌어 학교 구성원들을 분열시키고 교육의 질은 저하될 것”이라고 지적했다.

이들은 “정부세종청사 교육부 앞에서의 관련 집회를 이어가고, 국민청원에도 더욱 박차를 가해 반드시 무자격 교장공모제를 철회시키겠다”고 강조했다.

관련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