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16 (화)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정책

[2022국감]“30년 지난 냉‧난방기 운용하는 학교 12%”

서동용 더불어민주당 의원실
초등 냉·난방기 노후화 심각
12년 넘긴 경우도 36% 넘어

 

 

학교 현장 냉‧난방 시설의 노후화가 심각한 것으로 나타났다. 서동용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14일 교육부로부터 제출받은 ‘전국 시‧도별 학교 냉·난방기 설치현황’ 자료를 분석한 결과 1521개교가 설치된 지 30년도 넘은 냉·난방기 1만1550대를 아직 운용하고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자료에 따르면 지난 8월 기준, 전국의 1만2241개 학교에 총 131만7758대(1개교 당 평균 107여 대)의 냉·난방기가 설치돼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교육부 교체 주기인 12년을 넘겨 아직도 운용 중인 냉·난방기는 47만9382대로 36.37%에 달했다. 이 중, 사용연수가 20년이 넘은 노후화가 심한 냉·난방기도 8만1855대(6.21%)에 달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사용 연수 12년이 넘은 냉·난방기의 지역별 비중은 충북과 인천, 서울, 대전 순으로 높았으며 20년을 넘긴 냉·난방기 비율은 충북과 경기, 전북 순으로 높게 나타났다. 특히 충북은 12년 이상 비중이 51.65%, 20년 이상 비율이 22.71%로 전국 17개 시‧도 중 냉·난방기 노후화가 가장 심각한 것으로 확인됐다.
 

한편, 초등학교에 설치된 냉·난방기가 중학교, 고등학교에 비해 사용연수 모든 구간에서 노후화가 가장 심각한 것으로 드러났으며, 특수학교는 설치된 지 각각 20년과 30년 이상 된 냉·난방기가 전체 학교 평균치를 상회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30년 이상된 냉·난방기도 전국 1521개교에서 1만1550대가 운용 중이었다. 경기와 충북, 서울 순으로 30년 이상 냉·난방기 설치 대수가 많은 가운데, 국립학교는 설치된 지 30년도 더 된 냉‧난방기의 비중이 무려 6.45%로 나타나 냉·난방 설비 노후화가 가장 심각한 상황인 것으로 드러났다.
 

서동용 의원은 “냉·난방 설비는 아이들의 건강과 직결된 만큼, 신속히 교체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이어 “초‧중등 교육재정이 늘었다지만, 여전히 학교 환경개선은 거북이 수준”이라며 “지방교육재정교부금 축소를 이야기하기 전에 우리 아이들의 교육환경이 어느 수준에 있는지살펴봐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예람 기자 yrkim@kfta.or.kr

배너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