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17 (목)

  • 흐림동두천 20.2℃
  • 흐림강릉 19.9℃
  • 흐림서울 21.4℃
  • 흐림대전 22.3℃
  • 흐림대구 19.2℃
  • 흐림울산 18.6℃
  • 구름조금광주 24.9℃
  • 흐림부산 20.9℃
  • 구름많음고창 25.5℃
  • 흐림제주 21.3℃
  • 흐림강화 21.0℃
  • 흐림보은 20.0℃
  • 흐림금산 21.3℃
  • 구름조금강진군 24.5℃
  • 흐림경주시 17.9℃
  • 흐림거제 20.9℃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정책

“함량미달 교사 신고센터 설치해야”

국회 김병욱 의원

[한국교육신문 한병규 기자] 국회 교육위원회 소속 김병욱(사진) 국민의힘 의원은 휘문고 교사의 천안함 막말 사태와 관련해 교육당국에 신고센터 설치 등 재발방지 대책을 촉구했다.

 

김 의원은 16일 성명문을 통해 "교원에게는 높은 정치적 중립성과 도덕성이 요구되고 또한 엄격한 품위 유지의 의무가 부여된다"며 "함량 미달 교사들에게 아이들을 맡길 수 없다"고 밝혔다.

 

이에 김 의원은 교육당국에 ▲함량미달 교사에 대한 신고센터 설치 ▲품위유지의무 위반 교원에 대한 엄벌 ▲교원의 관리 감독 소홀 책임 강화 등 마련책을 요구했다.

 

김 의원은 “서울의 휘문고 교사가 자신의 SNS에 모욕적인 언사로 천안함 생존 장병과 유족에게 큰 상처를 남겼다”면서 “대한민국을 지키다 고귀한 목숨을 잃은 장병들을 열 번이고 백번이고 추모해도 모자랄 판에 참으로 개탄스러운 일”이라고 말했다. 이어 “부적격 교원 한 명만 걸러내도 수 많은 학생들이 피해를 입지 않게 되는 만큼 함량 미달 교원 대책이 사후 약방문이 되어선 안 된다”고 강조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