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27 (화)

  • 맑음동두천 11.6℃
  • 흐림강릉 16.0℃
  • 황사서울 12.2℃
  • 구름조금대전 12.3℃
  • 구름많음대구 18.0℃
  • 흐림울산 16.9℃
  • 흐림광주 14.9℃
  • 흐림부산 15.4℃
  • 흐림고창 11.9℃
  • 흐림제주 15.3℃
  • 구름많음강화 9.5℃
  • 구름많음보은 11.7℃
  • 구름많음금산 12.5℃
  • 흐림강진군 16.2℃
  • 구름많음경주시 17.9℃
  • 흐림거제 16.0℃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문화·탐방

교원문학회, 제5회교원문학상에 수필가 이제길 전 정읍여중 교장, 시인 최상섭 남일초ㆍ중ㆍ고 교사 선정

교원문학회(회장 김계식)는 최근 수필가 이제길 전 정읍여중 교장, 시인 최상섭 남일초ㆍ중ㆍ고 교사를 선정해 발표했다. 이제길수필가는 최근 3년 동안 ‘마음밭에서 해밀을 만나다’(2018)ㆍ‘물비늘’(2019)ㆍ‘오례(五禮)의 실제(實際)’(2020)ㆍ‘눈으로 말하니 만상이 보이네’(2021) 4권을 펴냈다. 그중 2권은 수필집이고 나머지는 시집과 편저다. 1년에 1권씩 저서를 내는 것이 결코 쉬운 일이 아님을 감안할 때 교원문학상 수상자로 딱이라는 게 교원문학회측 선정 이유다.

 

1994년 ‘수필과비평’(수필), 1996년 ‘공간시대문학’(시)으로 각각 등단한 이제길수필가ㆍ시인은 지금까지 수필집 4권, 시집 2권, 편저 1권의 책을 펴냈다. 2009년 정읍여자중학교 교장으로 정년퇴직했고, 전북수필문학회장을 역임했다. 현재 교원문학회원이면서 전주문인협회 이사ㆍ전북수필문학회 운영위원이며, ‘선비문화와 가사문학’ 강의 및 그 내용을 집필중이다.

 

최상섭시인은 최근 3년 동안 시집 ‘봄날의 풍경화’(2019)와 수필집 ‘청동화로’(2020)ㆍ‘풀꽃과 이방인’(2021) 3권을 펴냈다. 공적(公的) 시간을 보내야 하는 위치에 있으면서도 매년 1권씩 펴낸 필력이 장하다는 게 교원문학회측 설명이다. 또한 전북도민일보가 시행하는 ‘전북교육대상- 제자사랑상’(2005) 수상에 대한 뒤늦은 격려라 해도 될 법하다.

 

2001년 7월호 ‘한국시’(시), 2017년 1ㆍ2월호 ‘에세이스트’(수필)로 각각 등단한 최상섭시인ㆍ수필가는 지금까지 시집 8권, 수필집 3권을 펴냈다. 2009년 동국대학교사범대학부속 금산중ㆍ고등학교 교감으로 정년퇴직했고, (사)한국미래문화연구원장을 역임했다. 현재 학력인정 남일초ㆍ중ㆍ고등학교 교사로 봉직하고 있다. 교원문학회원이면서 전북문예창작회 회장을 맡고 있다.

 

교원문학상은 2016년 전ㆍ현직 교원문인들로 출범한 문학단체 교원문학회가 제정ㆍ수여하는 상이다. 교원문학회 발행을 맡고 있는 장세진 평론가가 상금을 쾌척ㆍ시상해오고 있는데, 회원이나 외부 필자중 최근 3년간 문학창작활동을 활발히 한 1~2인을 선정, 인물사진이 새겨진 상패와 200만 원의 상금을 수여한다. 2019년부터 매년 2명씩 수상자를 내고 있다.

 

한편 ‘교원문학’ 제6호 출판기념회를 겸한 제5회교원문학상 시상식은 코로나19 사태가 진정되는 걸 전제로 스승의날인 5월 15일(토) 오후 5시 30분 전주역 앞 초원갈비 연회장에서 열릴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