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20 (수)

  • 맑음동두천 5.5℃
  • 구름많음강릉 10.8℃
  • 맑음서울 8.0℃
  • 맑음대전 7.8℃
  • 맑음대구 9.5℃
  • 맑음울산 10.7℃
  • 구름많음광주 9.5℃
  • 구름조금부산 13.2℃
  • 구름많음고창 9.6℃
  • 흐림제주 14.2℃
  • 맑음강화 7.1℃
  • 흐림보은 3.0℃
  • 구름조금금산 3.3℃
  • 흐림강진군 10.1℃
  • 맑음경주시 10.2℃
  • 구름많음거제 12.0℃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정책

전남, 첫 개방형 홍보담당관에 선거 캠프 대변인

군의원 출신 감사관 이례적 임용
장석웅 교육감 재선 준비설 솔솔

전남도교육청이 처음으로 개방형 홍보담당관에 장석웅 교육감의 선거캠프 대변인 출신인 박세종(사진) 현 홍보비서관을 임용했다.

 

도교육청은 2일 4급 처음으로 개방형 직위로 임용하는 홍보담당관에 박세종 현 홍보비서관을 오는 7월 1일 자로 임용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도교육청은 전·현직 언론인 등 4명의 공모 신청을 받아 서류심사와 면접 등을 통해 박 비서관을 최종 합격자로 선정했다. 박 비서관은 전남대 홍보담당관, 홍보팀장, 언론홍보연구소 전임연구원 등을 역임했다.

 

특히 2018년도 교육감 선거 캠프에서 대변인 역할을 하는 등 장 교육감의 측근으로 꼽힌다. 


도교육청은 지난 1월에도 3급 개방형 직위인 감사관에 이례적으로 김성인 전 화순 군의원을 임용한 바 있다. 전남을 포함한 시·도교육청 감사관에는 관례적으로 검사 또는 도교육청 감사관 출신을 임용해왔다. 

 

이런 연이은 이례적 임용의 배경에 대해 장 교육감이 2년 후 재선을 준비하기 위해 친정체제를 강화하는 것이 아니냐는 해석이 나오고 있다. 이에 대해 일각에서는 전남도교육청이 뇌물 수수 혐의로 수사를 받고 있는 상황에서 재선 준비에 박차를 가하는 것은 적절치 않다는 지적도 제기되고 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