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18 (화)

  • 맑음동두천 -2.2℃
  • 맑음강릉 2.0℃
  • 맑음서울 -1.8℃
  • 맑음대전 0.9℃
  • 맑음대구 1.6℃
  • 맑음울산 2.3℃
  • 맑음광주 3.5℃
  • 맑음부산 2.8℃
  • 맑음고창 1.1℃
  • 맑음제주 6.5℃
  • 맑음강화 -1.8℃
  • 맑음보은 -1.1℃
  • 맑음금산 0.3℃
  • 맑음강진군 3.6℃
  • 맑음경주시 1.9℃
  • 맑음거제 2.9℃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학교경영

[중등체육] 영상을 활용해 학교에서 함께하는 블렌디드 체육수업

1. 블렌디드 수업의 길 찾기

가. 1세대 블렌디드 수업

2020년 세계가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19로 한순간에 바뀌었다. 4차 산업혁명을 맞이하며 각종 융합교육법이 하나둘 소개되던 중 코로나19로 원격수업의 시대가 앞당겨졌다. 실기 위주의 체육수업은 집이라는 제한된 공간에서 준비되어 있지 않은 교구로 진행하기에 많은 어려움이 있었다.

 

대부분의 학교에서 처음 원격으로 진행한 체육수업은 저글링, 줄넘기, 타바타와 같은 개인 운동이 가능한 수업이 주를 이루었다. 물론 이런 수업도 훌륭한 수업이지만, 학생들의 흥미와 신체활동에 대한 열망을 채워주기에 다소 부족하다고 판단했다. 이때부터 원격수업과 등교수업의 경계가 없는 수업을 고민하는 시간을 가졌다.

 

 

온라인과 오프라인에서 진행할 수 있는 부분을 나누어 집이나 학교에서 같은 내용을 연계하여 배울 수 있도록 수업을 재구성했다. 이런 방법으로 학생들에게 온라인으로도 배구·배드민턴을 배울 수 있다는 가능성을 보여주었다.


[자세한 내용은 월간 새교육에 있습니다]

관련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