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7 (화)

  • 맑음동두천 -0.6℃
  • 구름많음강릉 6.8℃
  • 맑음서울 3.9℃
  • 박무대전 1.1℃
  • 박무대구 2.5℃
  • 구름조금울산 7.2℃
  • 박무광주 4.3℃
  • 구름조금부산 8.7℃
  • 구름많음고창 -0.3℃
  • 맑음제주 8.2℃
  • 맑음강화 1.4℃
  • 맑음보은 -2.0℃
  • 맑음금산 -0.9℃
  • 맑음강진군 1.7℃
  • 구름조금경주시 1.6℃
  • 구름조금거제 6.6℃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사람들

폐교 위기에도 재능은 꽃핀다

산양초 곤리분교 김창우 학생
탁구 지역대표 선발전서 1위
"선생님과 연습한 게 큰 도움"

 

경남 산양초 곤리분교(교장 권복주)에 다니는 6학년 김창우 군이 '2021 경남초중학생종합체육대회' 탁구 통영 대표 선발전에서 1위를 차지했다. 지난달 15일에 열린 이번 선발전에는 지역 초등학교의 탁구 꿈나무 7명이 참가했고, 김창우 군은 5승 1패를 기록하며 1위에 올랐다. 

 

김창우 군이 재학 중인 학교는 경남 통영시 산양읍 곤리도에 위치한 작은 학교다. 지난 2019년부터 현재까지 전교생이 2명으로, 매년 폐교 위기를 겪고 있다. 섬에 위치한다는 지리적인 한계에도 불구하고 학교에서는 학생들의 재능을 키워주기 위해 사진예술 수업, 탁구 수업 등을 꾸준히 운영하고 있다. 

 

김창우 군은 "섬에 있어 전문적인 레슨은 받지 못했지만, 선생님과 끊임없이 연습한 것이 큰 도움이 됐다"면서 "기회가 된다면 신유빈 선수에게 도전해보고 싶다"고 소감을 전했다. 

 

권복주 교장은 "폐교 위기에 놓여 있어 마음 한 편에 걱정이 가득하지만, 언제나 준비된 모습으로 희망과 감동을 주는 학교"라고 귀띔했다. 

 

학생 선수들을 응원하기 위해 대회장을 방문한 류민화 통영교육지원청 교육장은 "늘 애틋한 마음으로 바라본 김창우 학생이 탁구 경기를 통해 보여준 결과와 성숙한 스포츠맨십은 큰 울림을 줬다"면서 아낌없는 격려를 보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