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10 (수)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학교경영

[초등 사회] DIVE IN 탐구수업을 통해 미래를 주도하는 D.E.E.P 시민역량 기르기

지금 우리 주위에는 어떤 변화가 일어나고 있는가?
● 시대적 배경 _ 미래를 대비하는 교육  
OECD 교육 2030에서는 미래사회를 디지털 전환, 기후위기, 갈등 증대 등 불확실성과 복잡성의 사회로 그리고 있다. 실제로 우리 사회는 펜데믹 사회로 전환되면서 다양한 변화를 경험하고 있다. 아이들이 살아갈 미래는 지금보다 더 복잡하고 변화하는 시대가 될 것이다. 이러한 배경 속에서 지금의 교육은 미래를 살아갈 아이들에게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힘을 키워줄 수 있어야 한다.

 

● 교육의 변화 _ 주도성이 발현되는 수업
OECD 학습 나침반에서 제시하는 ‘학생의 행위주체성(Student Agency)’과 더불어 교실수업의 주된 변화 중 한 가지는 바로 ‘학습자 주도성’이다. 그렇다면 학습자 주도성이 발현되는 수업은 어떤 수업을 의미할까? 정의내림에 따라 조금씩 다를 수 있지만, 일반적으로 학생이 배움의 주체자로서 주도적으로 학습하고, 성찰하며, 상호협력을 통해 함께 성장해 나가는 수업을 뜻한다. 이렇게 주도적으로 배움을 이끌어나가는 경험은 삶으로 나아가 학생들이 자신 앞에 주어진 문제들을 해결할 수 있는 힘을 제공해 준다.

 

● 학생의 요구 _ 흥미와 탐구가 함께 있는 수업
사회과는 암기과목이라는 인식이 강하다. 이러한 탓에 외우는 것을 싫어하는 학생들에게 사회는 지루하기 짝이 없는 과목이다. 따라서 사회수업에 대한 흥미를 높이면서도 깊이 있는 학습이 이뤄질 수 있도록 색다른 배움 설계가 필요했다. 특히 우리 반 아이들은 코로나 시기에 입학한 세대라서 타인과 소통하며 자기 생각을 표현하는 등의 ‘학습할 수 있는 역량’이 많이 저하되어 있었다. 이러한 상황 속에서 학습자를 위한 맞춤형 교실수업으로의 개선이 필요했다.


[자세한 내용은 월간 새교육에 있습니다]
배너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