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9 (수)

  • 구름많음동두천 24.7℃
  • 흐림강릉 31.8℃
  • 서울 25.8℃
  • 흐림대전 29.0℃
  • 구름많음대구 31.9℃
  • 울산 26.7℃
  • 흐림광주 28.8℃
  • 흐림부산 24.6℃
  • 흐림고창 28.7℃
  • 구름많음제주 31.3℃
  • 흐림강화 24.0℃
  • 흐림보은 29.2℃
  • 흐림금산 29.4℃
  • 흐림강진군 27.4℃
  • 구름많음경주시 30.0℃
  • 구름많음거제 24.8℃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교양

[상식 쏙 문해력 쑥] <16> 바퀴벌레의 생존력

 

바퀴벌레는 한 번이라도 나타나면 엄청난 골칫거리가 됩니다. 등장하는 순간 근방에 있는 모든 사람을 소리 지르게 하는 능력도 갖추고 있고요. 마트를 조금만 둘러보아도 바퀴벌레 살충제, 바퀴벌레 덫, 바퀴벌레 예방약 등 온갖 종류의 바퀴벌레 퇴치 무기를 발견할 수 있습니다. 그런데 사람들의 노력에도 불구하고 바퀴벌레는 여전히 이곳저곳에서 나타나서 우리를 괴롭게 합니다. 도대체 이 질긴 생물은 뭘까요?


바퀴벌레는 사실 아주 오래전부터 존재한 생물입니다. 인류가 존재하기 그 이전부터 바퀴벌레가 있었거든요. 바퀴벌레가 역사에 처음 등장한 건 약 4~6억 년 전 백악기입니다. 인류보다 더 오랜 세월을 살아냈으니 생명력도 그에 비례하는 것이겠죠? 무엇보다 백악기부터 존재해왔다는 것은 바퀴벌레가 빙하기도 견뎌냈다는 것을 의미하니까요. 

 

바퀴벌레가 나타났을 때 물리적인 방법으로는 잡기가 몹시 어렵습니다. 꼬리 쪽에 진동을 감지하는 예민한 감각기관이 있기 때문입니다. 게다가 진동을 느끼는 순간 반사적으로 그 진동의 반대 방향으로 도망갈 수 있는 능력도 있어서 쉽게 잡을 수가 없습니다. 바퀴벌레의 이동 속도는 곤충계에서 상위권에 들 정도입니다. 상상하기 정말 싫지만 사람 크기의 바퀴벌레가 있다면 100m를 1초에 주파할 수 있다고 해요. 거의 치타만큼 빠르게 달리는 거지요! 또 바퀴벌레는 몸 대부분이 지방질로 이루어져 있어서 몸집의 절반에도 못 미치는 공간도 숨어 들어갈 수 있습니다. 잡기 힘들 만도 하죠?

 

그렇다고 바퀴벌레의 침입을 막을 방법이 없는 것은 아닙니다. 우선 바퀴벌레의 먹이가 없는 환경을 유지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즉, 음식을 개봉한 채로 방치한다거나, 음식 부스러기를 흘려둔다거나 하지 말아야 해요. 또 바퀴벌레가 숨어들기 쉬울 만한 집안의 작은 틈새를 막는 것이 좋습니다. 바퀴벌레는 몸에서 세균에 대한 저항 물질을 분비하기 때문에 세균의 위협을 받지 않습니다. 그 바람에 바퀴벌레가 세균을 옮기는 매개체 역할을 하게 되고, 식중독과 각종 전염성 질병을 옮기는 주범이 됩니다. 그러니까 바퀴벌레를 방치하면 보기에 혐오스러울 뿐만 아니라 건강에도 몹시 나쁠 수 있어요. 


문제 1) 이 글을 읽고 답할 수 있는 질문이 아닌 것은 무엇인가요?    

① 바퀴벌레가 최초로 등장한 시기는 언제인가요?    
② 바퀴벌레의 천적에는 어떤 동물이 있나요?    
③ 바퀴벌레는 사람에게 어떤 피해를 줄 수 있나요?    

 

문제 2) 바퀴벌레를 물리적으로 잡기 힘든 이유는 무엇인가요?    

① 바퀴벌레의 눈 쪽에 주위의 변화를 민감하게 감지하는 기관이 있기 때문이다.    
② 꼬리 쪽의 감각기관으로 진동을 감지하고 빠른 속도로 도망갈 수 있기 때문이다.     
③ 바퀴벌레는 지구에 존재하는 생명체 중에 가장 빠르게 날 수 있기 때문이다.     

 

문제 3) 바퀴벌레의 침입을 막는 방법으로 적절하지 않은 것은 무엇인가요?    

① 음식 재료나 과일을 항상 신선한 상태로 보관한다.    
② 땅에 떨어진 음식 부스러기가 있다면 깨끗이 청소한다.     
③ 바퀴벌레가 숨어 들어갈 만한 공간을 전부 막는다.    

 

 

정답 : 1)②   2)②   3)①

 

 

 

관련기사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