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31 (토)

  • 흐림동두천 26.6℃
  • 맑음강릉 27.8℃
  • 흐림서울 29.1℃
  • 대전 27.4℃
  • 맑음대구 27.7℃
  • 구름조금울산 25.1℃
  • 흐림광주 26.5℃
  • 구름많음부산 26.8℃
  • 흐림고창 25.8℃
  • 제주 27.4℃
  • 구름많음강화 26.7℃
  • 구름많음보은 24.8℃
  • 구름많음금산 26.5℃
  • 흐림강진군 25.9℃
  • 맑음경주시 24.4℃
  • 구름많음거제 26.5℃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거리 두기 지키며 구석구석 떠날 수 있는 ‘탐험적 여행지’ 추천

[여름방학 특집] ‘여행’의 의미도 변화시킨 코로나 팬데믹 시대

[이정기 여행작가] 지속된 코로나 팬데믹으로 우리의 활동 반경이 많이 줄어들었다. 멀리 가는 여행보다 주변으로의 여행이 많아지는 요즘이다. 코로나19는 ‘여행’의 의미도 변화시키고 있는 것 같다. 살고있는 지역을 중심으로 캠핑을 하거나 대중교통보다는 자가용을 이용한 국내 여행 수요는 오히려 더 많아졌다. 잘 알려지지 않았거나 과거에 신경 쓰지 않았던 여행지를 구석구석 찾아다니는 ‘탐험적 여행’이 대세로 떠오르고 있다. 비록 어려운 상황이지만 사회적 거리 두기를 잘 지키기 위해 많은 사람이 모이는 여행지를 피한다면, 바이러스도 피하면서 나름의 여행 욕구를 잘 해결할 수 있지 않을까 조심스레 생각해 본다. 그래서 올여름 코로나가 완화된 이후 언제라도 거리 두기를 하며 나들이 가볼 만한 곳들을 지역별로 소개하고자 한다. 사람들이 많이 모이지 않는 시간을 잘 골라서 가보는 것도 좋은 방법이 될 것 같다. 엄숙·장엄한 건축미에 압도되는 경험 서울: 종묘와 길상사 서울의 여행지로는 종묘와 길상사를 선택했다. 둘 다 조용하면서 사람들이 많이 찾지 않는 곳이다. 4대 궁궐은 사람들이 많이 찾는 편이지만 종묘는 상대적으로 한적한 편이다. 그러나 일단 종묘를 방문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