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01 (화)

  • 흐림동두천 20.2℃
  • 흐림강릉 24.8℃
  • 서울 22.5℃
  • 구름조금대전 27.5℃
  • 맑음대구 29.2℃
  • 맑음울산 24.9℃
  • 구름조금광주 29.3℃
  • 맑음부산 25.2℃
  • 구름많음고창 25.7℃
  • 구름조금제주 23.2℃
  • 흐림강화 20.2℃
  • 구름조금보은 25.0℃
  • 구름많음금산 26.5℃
  • 구름조금강진군 26.4℃
  • 맑음경주시 28.7℃
  • 맑음거제 26.7℃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뉴스

신속한 ‘교권 침해 해결사’로 나선다

2021 교권수호기동대 출범
전·현직 교원 41명, 참여·활동

한국교총은 1일 ‘2021 교권수호기동대’를 발족하고, 전·현직 교원 40명(기동 대장 포함)을 대원으로 임명했다.

 

교권수호기동대는 교권 침해 사건이 발생했을 때, 즉각 현장으로 출동해 추가적인 교권 침해를 막고, 피해 교원을 보호하는 ‘원스톱 교권 침해 대응 시스템’이다. 
 

교권수호기동대는 누구보다 학교 현장을 잘 아는 전·현직 교웓들이 대원으로 활동한다. 권역별(수도권·충청권·호남권·영남권 등)로 교권수호기동대원을 선발해 지역별 학교 현장의 특성을 반영한 맞춤형 상담과 해결방안을 함께 제시한다. 특히 교권 침해 피해 교원의 편에서 사건에 대응하고 정서적인 지지와 지원도 병행할 예정이다. 
 

교총은 “현장성을 높인 교권수호기동대는 한국교총, 시·도교총과의 긴밀한 공조를 통해 피해 교원에 대한 정서적 지원뿐 아니라 법률적 조력자의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사건 발생 초기에 분쟁을 해결하고 피해를 최소화하는 데 그 목적이 있다”고 설명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