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4 (목)

  • 구름많음동두천 21.5℃
  • 흐림강릉 20.0℃
  • 구름조금서울 23.5℃
  • 맑음대전 24.2℃
  • 구름많음대구 22.6℃
  • 흐림울산 21.5℃
  • 구름많음광주 22.1℃
  • 구름많음부산 23.6℃
  • 구름많음고창 23.1℃
  • 흐림제주 21.4℃
  • 맑음강화 21.5℃
  • 맑음보은 22.6℃
  • 맑음금산 22.2℃
  • 흐림강진군 23.2℃
  • 흐림경주시 20.4℃
  • 구름많음거제 22.3℃
기상청 제공

정책

돌봄사업 등 지자체 이관 요구

경기교총·도교육청 교섭 상견례
총 27개조 36개항의 교섭요구

 

[한국교육신문 한병규 기자] 경기교총(회장 백정한)과 경기도교육청(교육감 이재정)은 21일 도교육청 교육감실에서 2020년도 본교섭의 시작을 알리는 상견례(사진)를 가졌다. 이번 상견례는 코로나19 상황임을 감안해 약식으로 진행됐다.

 

경기교총은 ‘돌봄사업’, ‘방역인력 채용’, ‘교복비 지원사업 지원업무’ 등 교육과 직접적 관련이 없는 사업들을 지자체로 이관하도록 요구했다. 교과서 배부시스템 개선, 중·고교 교원 교원연구비 합리화, 기피 1순위 학생부 업무 담당 교사에게 전보가산점 등 인센티브 부여, 중등교감 자격연수제도 제도 개선, 중등보직교사 수를 초등 수준 확대, 특수학교 예체능 전담교사 확보, 공립단설유치원 보건인력 배치, 영양 교육전문직원(장학사) 확대 배치, 방학중 지급하는 무상우유 지원업무 지자체 이관 등도 주요 요구사항이다.

 

이번 2020년도 교섭·협의요구(안)은 본문 5개의 장(교원인사와 임용제도개선, 교원복지 및 근무여건 개선, 교권 및 교원전문성 신장지원, 교육환경 개선, 교원단체 지원)등 총 27개조 36개항(전문, 보칙포함)로 구성됐다.

 

경기교총은 이번 상견례를 시작으로 추석 연휴 이후 1~4차에 이르는 실무교섭을 거쳐 올해 안으로 합의안을 도출한다는 계획이다.

 

경기교총 백정한 회장은 “이번 코로나19사태를 겪으면서 새로이 드러나고 있는 학교현장의 어려움들에 대한 개선책이 이번 교섭을 통해 마련돼야 할 것”이라며 “선생님들의 사기가 진작되고 교육환경을 개선시킬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