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17 (토)

  • 흐림동두천 7.3℃
  • 구름조금강릉 11.2℃
  • 흐림서울 7.7℃
  • 맑음대전 11.0℃
  • 맑음대구 13.6℃
  • 맑음울산 13.3℃
  • 맑음광주 11.8℃
  • 연무부산 13.9℃
  • 맑음고창 9.6℃
  • 맑음제주 13.5℃
  • 흐림강화 7.0℃
  • 구름많음보은 10.0℃
  • 구름조금금산 10.4℃
  • 맑음강진군 11.6℃
  • 구름조금경주시 12.7℃
  • 맑음거제 10.4℃
기상청 제공

새교육

전체기사 보기



배너
배너
배너

'교권 3법' 입법 청원 서명운동 돌입 선언
[한국교육신문 김명교 기자] 한국교총은 17일 한국교총회관 컨벤션홀에서 ‘제109회 정기 대의원회’를 개최하고 교권 3법 개정안의 국회 통과를 촉구하는 입법 청원 서명 운동에 돌입하기로 했다. 교총 대의원회는 이날 교권보호, 교육현안 해결 촉구 등 교육자들의 의지와 요구가 담긴 8개항의 결의문을 채택했다. 대의원들은 결의문을 통해 “선생님들이 당당하게 아이들 앞에서 교육할 수 있어야 교육이 살아날 수 있다는 점에서 법·제도적 장치 마련이 절실하다”며 입법 청원 서명 운동의 시작을 선언했다. 교권 3법은 ▲교원지위 향상 및 교육활동 보호를 위한 특별법(교원지위법) ▲학교폭력예방 및 대책에 관한 법률(학폭법) ▲아동복지법을 말한다. 교총은 해당 법률 개정을 위해 지난달 29일 국회 앞 기자회견을 시작으로 교육위원장 방문, 릴레이 1인 시위, 청와대 국민청원 등을 전개했다. 이날부터 시작하는 서명운동은 내년 2월 말까지 전국 교원을 대상으로 진행할 계획이다. 최근 고의적이고 상습적인 민원 제기로 학교가 쑥대밭이 되고 수업하던 초등학교 여 교사가 학생들이 보는 앞에서 학부모에게 폭행당한 일에 대해선 “무너지는 학교 교육을 살리는 길은 교원의 정당한 교육활동 보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