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1 (수)

  • 흐림동두천 20.5℃
  • 흐림강릉 19.4℃
  • 흐림서울 21.6℃
  • 구름많음대전 22.8℃
  • 흐림대구 24.4℃
  • 흐림울산 20.8℃
  • 구름조금광주 23.7℃
  • 구름많음부산 23.0℃
  • 구름많음고창 23.6℃
  • 맑음제주 23.7℃
  • 흐림강화 20.5℃
  • 흐림보은 21.4℃
  • 구름많음금산 22.6℃
  • 맑음강진군 24.8℃
  • 흐림경주시 23.1℃
  • 구름많음거제 24.2℃
기상청 제공

정책

“9월 신학년제, 교육파행 막는 열쇠”

이재정 경기도교육감 취임 2주년 기자회견

“대입에 맞춰져 고3 교실 파행…
5월에 학년 마치고 수능 본 뒤
3개월 간 대입 진행하면 될 것”

 

[한국교육신문 한병규 기자] 이재정 경기도교육감은 1일 취임 2주년 기자회견에서 9월 신학년제 옹호론을 이어갔다. 교육 정상화를 위해 반드시 필요하다는 설명이다.

 

이 교육감은 “지금은 모든 일정이 대입에 맞춰져 고3의 경우 8월말이면 사실상 모든 일정이 끝나고 EBS 자료 위주로 교육하게 된다. 11월 수능 끝나면 학교는 거의 파장 분위기여서 이후 질서 있게 끌고 가기에 매우 어렵다”며 “9월 신학년제 도입이 되면 5월에 학년 마치고 수능을 본 다음에 8월까지 3개월 간 대입 일정을 진행하면 된다”고 말했다.

 

이어 “전 세계적으로 우리나라와 일본만 3월 신학년제를 운영하고 있는 만큼 바꿀 명분도 충분하고, 논의하기에는 지금이 가장 적기”라고 덧붙였다.

 

이날 기자회견은 이날 ‘줌(zoom)’과 ‘유튜브’ 등 플랫폼을 통해 온라인으로 질문을 주고받는 식으로 진행됐다.

 

이 교육감은 “온라인교육 체제에서 오프라인 체험을 다양하게 병행해나갈 수 있는 방안들을 강화하고, 이른 바 ‘해리포터 학교’로 명명되는 완전한 학생 중심의 대안학교를 마련하는 등 미래학교를 구상할 것”이라고 추후 계획을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