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4 (월)

  • 구름많음동두천 -0.5℃
  • 맑음강릉 7.3℃
  • 구름많음서울 1.6℃
  • 맑음대전 2.4℃
  • 맑음대구 2.3℃
  • 맑음울산 4.4℃
  • 맑음광주 2.7℃
  • 맑음부산 6.3℃
  • 맑음고창 -0.3℃
  • 맑음제주 6.3℃
  • 흐림강화 0.9℃
  • 맑음보은 -2.1℃
  • 맑음금산 -1.7℃
  • 맑음강진군 -0.1℃
  • 맑음경주시 -0.7℃
  • 맑음거제 5.5℃
기상청 제공

현장

교총, 신규교원에 안내서·기념품 발송

19일 시·도교총사무총장 회의
‘코로나 사태’ 신규회원 모집 논의

 

[한국교육신문 한병규 기자] 한국교총과 전국시·도교총사무총장협의회(회장 유재성)는 ‘코로나 19’로 중단된 신규교사 대상 오프라인 홍보 활동 대신 교직생활 안내에 관한 우편물과 기념품 발송 등의 방법으로 대체하기로 했다.

 

19일 한국교총 회관에서 전국시·도교총사무총장 회의가 열린 가운데 이 같은 방안이 논의됐다. 이날 강원교총 유재성 사무총장을 포함해 총 13곳에서 참석했다. 한국교총에서는 정동섭 사무총장 등 간부들이 자리했다.
 

‘코로나 19’ 전국 확산으로 인해 시·도교육청 주관 신규교원 대상 오프라인 연수가 취소된 상황에서 교원단체 홍보에 대한 대응방안 수립이 이날 주요 논의 주제였다.
 

당초 시·도교총은 각 시·도교육청의 신규교원 대상 오프라인 집합연수 장소에 임직원 및 강사를 보내 홍보활동을 펼치기로 했다. 그러나 전염병 전파 우려로 인해 관련 연수들이 줄줄이 취소되는 바람에 이와 같은 신규 회원 모집 활동에 제동이 걸렸다. 그 대책으로 한국교총은 신규교원들에게 우편물로 보낼 ‘교직생활안내서’ 등 안내서를 제작해 보급하기로 했다.
 

이날 시·도교총 사무총장들은 교직사회에 사실과 다른 연금관련 ‘괴담’이 교직사회에 확산되고 있어 명예퇴직을 재촉하는 분위기로 흐를 수 있다는 우려에 대한 대책방안도 중앙에 요구했다. 1995년 이전 입직 교원에게도 ‘퇴직 즉시 연금 지급’ 방안이 변경될 것이라는 소문이 돌고 있다는 것이다. 이와 관련해 한국교총은 중앙 차원에서 연금에 대한 사실관계를 명확히 정리한 내용을 회원들에게 문자메시지 등으로 안내할 예정이다.
 

다음 협의회는 5월 22일~23일 1박2일 일정으로 충남교총에서 진행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