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06 (금)

  • 흐림동두천 25.0℃
  • 흐림강릉 23.8℃
  • 서울 26.5℃
  • 흐림대전 26.5℃
  • 구름많음대구 27.1℃
  • 흐림울산 26.3℃
  • 구름많음광주 26.2℃
  • 흐림부산 27.0℃
  • 흐림고창 25.1℃
  • 제주 26.3℃
  • 흐림강화 23.8℃
  • 흐림보은 26.1℃
  • 흐림금산 25.5℃
  • 흐림강진군 25.6℃
  • 흐림경주시 24.4℃
  • 흐림거제 27.9℃
기상청 제공

태풍 ‘링링’ 대비 재난대응태세 돌입

교육시설재난공제회

 

교육시설재난공제회(이하 공제회, 회장 박구병)는 태풍 ‘링링’을 대비해 전직원이 재난대응태세에 돌입해 교육시설 재난예방에 총력을 기울이기로 했다.

 

교육부는 제13호 태풍 ‘링링’이 북상함에 따라 학교 시설물 피해가 발생될 경우 시설물 안전점검을 위해 공제회와 전문가 등으로 구성된 민관합동점검반을 구성·운영한다.

 

이에 따라 공제회는 6일 회장 주재로 각 본부장이 모여 태풍 현황을 분석하고 교육시설 재난발생 시 초동대처에 즉각 투입하기 위한 전문가 인력풀과 예산을 점검했다.

 

기획조정실, 경영지원본부, 공제사업본부, 교육지원본부, 안전관리본부 등 5개 본부와 6개 권역별 지역본부는  24시간 비상상황반을 가동해 1만 5000개교의 교육시설 재난상황을 접수하고 집계한다. 또 학교 사고 발생 시 즉각 현장에 조사반을 파견해 수업손실 없이 교육활동이 재개되도록 모든 자원을 투입할 계획이다.

 

박구병 회장은 “교육연구시설 회원들에게 태풍 ‘링링’에 대비할 수 있도록 학교 배수로 점검, 수방시설 점검, 학교 주변 저지대 반복 침수지역 점검 등 실질적인 재난예방 정보를 긴급 공유하라”고 지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