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10 (월)

  • 맑음동두천 6.2℃
  • 맑음강릉 8.0℃
  • 연무서울 6.7℃
  • 연무대전 8.5℃
  • 연무대구 8.9℃
  • 연무울산 8.8℃
  • 연무광주 8.3℃
  • 연무부산 9.1℃
  • 맑음고창 9.2℃
  • 연무제주 12.4℃
  • 맑음강화 7.4℃
  • 맑음보은 6.9℃
  • 맑음금산 8.7℃
  • 구름많음강진군 9.5℃
  • 맑음경주시 9.2℃
  • 맑음거제 9.9℃
기상청 제공

학술·연구

“교과서 속 명작 직접 만나 봐요”

한국미술교육연구회 이탈리아 현지 연수

 

[한국교육신문 김예람 기자]  한국미술교육연구회(회장 서예식, 경기 매탄고 교장)가 20여 명으로 구성된 전국의 현직 미술교사 연구단을 구성해 지난달 29일부터 7일까지 10일간 이탈리아에서 세계적인 걸작품을 직접 체험하고 감상하는 연수를 진행했다.
 

연수단은 이탈리아 피렌체와 베니스, 라벤나, 로마 등을 거치며 구겐하임 박물관, 우피치 미술관과 성 베드로 성당, 로마의 현대미술관과 폼페이 유적지 등을 현지 전문가와 동행하며 순회했다. 연수를 기획한 서범구 강원 한샘고 수석교사는 “르네상스 시대를 주도한 이탈리아의 각 지역에 산재된 대표적인 건축과 회화 등 독특한 미술 양식을 이해하기 위해 이 분야를 전공한 현지 전문가를 섭외해 해설을 곁들여 작품을 종합적으로 살펴봤다”며 “야간에는 토론을 통해 심도 있는 연수가 될 수 있도록 구성했다”고 설명했다.
 

연수에 참가한 윤덕희 경기 세교중 교사는 “지난해 스페인 연수에 이어 참가했는데, 각종 걸작품을 직접 대하면서 수업에 적용해 볼 수 있는 다양한 아이디어를 얻을 수 있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윤동식 강원 도계여중 교사는 “처음 참가했는데 현지에서 보니 경제와 철학 등 다양한 맥락에서 작품을 이해할 수 있는 계기가 돼 학생 지도에 직접적인 도움이 됐고 개인적인 역량을 길러야 할 동기 유발도 됐다”고 말했다.
 

서예식 회장은 “창의성의 시대에 학교 예술교육은 경제적, 사회문화적인 선진국으로 도약할 수 있는 열쇠가 될 수 있다”면서 “미술교사들이 교과서에 나오는 작품을 직접 체험하며 이해하는 것은 학생들에게도 소중한 배움의 기회로 이어질 수 있는 중요한 과정”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