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19 (목)

  • 맑음동두천 19.5℃
  • 맑음강릉 22.3℃
  • 맑음서울 21.0℃
  • 맑음대전 21.2℃
  • 구름조금대구 22.3℃
  • 구름많음울산 22.1℃
  • 맑음광주 21.2℃
  • 맑음부산 24.1℃
  • 맑음고창 20.3℃
  • 구름많음제주 23.7℃
  • 맑음강화 19.6℃
  • 맑음보은 22.0℃
  • 맑음금산 19.7℃
  • 맑음강진군 23.4℃
  • 구름많음경주시 22.5℃
  • 맑음거제 24.0℃
기상청 제공

뉴스

[선생님의 새 책] 호랑이 선생님

초등학교 5학년 때 만난 담임선생님은 호랑이 같았다. 말수가 적고 내성적인 주인공 민수에게 웅변을 시키고 달리기 시합에서 1등을 할 때까지 연습을 시켰다.

 

민수는 담임선생님의 지나친 관심이 부담스러웠지만, 인생의 고비마다 선생님의 가르침을 떠올리는 자신의 모습을 발견한다. 이제 민수에게 호랑이 선생님은 정신적 지주이자 인생 멘토다. 박사 학위를 받고 교수가 됐을 때도 가장 먼저 선생님의 집을 찾았다.

 

중학교 교장 선생님으로 퇴직한 선생님의 팔순 잔치. 그 자리에서 민수는 호랑이가 아닌 양으로 변한 선생님의 모습을 본다.

 

강성률 광주교대 교수가 펴낸 다섯 번째 장편 소설인 ‘호랑이 선생님’은 52년간 스승과 나눈 사제간의 정을 바탕으로 한다. 저자는 “교실이 무너졌다, 사도가 땅에 떨어졌다고 하지만 지금 이 순간에도 어린 제자의 눈물을 닦아주는 선생님, 담임선생님을 인생의 스승으로 알고 존경하는 제자들이 있다”고 말한다. 작가와 비평 펴냄, 1만 38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