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21 (화)

  • 맑음동두천 -6.6℃
  • 맑음강릉 -0.4℃
  • 맑음서울 -4.9℃
  • 맑음대전 -3.7℃
  • 맑음대구 -0.3℃
  • 맑음울산 0.3℃
  • 맑음광주 -0.5℃
  • 맑음부산 1.4℃
  • 맑음고창 -1.6℃
  • 맑음제주 5.6℃
  • 맑음강화 -5.7℃
  • 맑음보은 -6.1℃
  • 맑음금산 -5.0℃
  • 맑음강진군 1.0℃
  • 맑음경주시 0.2℃
  • 맑음거제 1.0℃
기상청 제공

뉴스

전체기사 보기

"청년위원회 활성화, 교원 권익과 복지 확대"

세종교총, 경자년 새해 독립법인 출발 강미애 회장 "동참한 회원 덕분 올해 더욱 활발한 활동으로 보답"

세종교총은 경자년 새해 독립법인으로 기분 좋게 출발했다. 지난달 18일 법인화에 따른 고유번호증을 발급받음으로 인해 세종특별자치시출범 이후 숙원사업이던 독립법인을 이뤘다. 이번 법인화로 한국교총 산하 17번째 시·도교총으로 법적 인준을 받게 된 세종교총은 세종시교육청과 주기적인 교섭을 할 수 있는 근거가 마련됐다. 추후 세종 교원들의 교권사수, 정책선도, 교원복지, 교육여론 선도, 회원참여 사업을 더 적극 추진할 수 있는 여건이 구축된 것이다. 세종교총은 새해 그 분위기를 이어가고 있다. 13일부터 17일까지 ‘배구 직무연수(새롬초)’를 30명 정원으로 진행 중이다. 법인화 이후 첫 직무연수를 단체운동으로 정한 것은 의미가 있다. 세종교총 강미애 회장 역시 이에 동감하는 모습이다. 이런 이유로 강 회장은 15일 직무연수에 동참하며 선생님들과 만남의 시간을 갖기도 했다. 최근에는 2030 청년위원회도 출범을 앞두고 있다. 나래초 박은식 선생님이 위원장으로 선출됐으며, 20명 정도의 인원으로 구성됐다. 세종교총의 규모나 젊고 개성 넘치는 활동을 통해 세종교총의 역동적인 분위기를 이끌 전망이다. 새해 새로운 출발을 한 강 회장의 소감은 남다르다. 지난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