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08 (목)

  • 흐림동두천 29.3℃
  • 구름조금강릉 34.3℃
  • 구름많음서울 31.6℃
  • 구름많음대전 31.9℃
  • 구름많음대구 33.5℃
  • 구름많음울산 32.7℃
  • 구름많음광주 31.4℃
  • 구름조금부산 30.8℃
  • 구름많음고창 32.6℃
  • 구름조금제주 34.1℃
  • 구름많음강화 29.9℃
  • 구름많음보은 32.2℃
  • 구름많음금산 32.2℃
  • 구름많음강진군 32.0℃
  • 구름많음경주시 34.1℃
  • 구름조금거제 32.5℃
기상청 제공

현장소식

 

점촌중앙초등학교(교장 강점석) 정구부가 7월 21일부터 23일까지 경상북도 문경국제정구장에서 열린 제57회 대통령기 전국소프트테니스대회에서 모든 경기를 승리로 장식하며 정상에 올랐다.

 

여자 초등부 단체전은 B조 예선을 2전 전승으로 조 1위로 준결승에 진출하였다. 6학년 김나현, 5학년 김가영/권유리/김민지/임수연/현다희, 4학년 이주현, 2학년 정혜인 학생이 호흡을 맞춘 점촌중앙초 정구부는 결승전에서 만난 인천 주안남초 마저도 2:0으로 격파하며 우승컵을 들어올렸다.

 

이와 함께 여자초등부 개인 복식 경기에서 1위(6학년 김나현, 5학년 임수연)와 2위(5학년 권유리, 김민지)를 독식하였고, 남자초등부 개인 복식경기에서 3위(6학년 김경환, 박현수)를 차지하며 정구 명문 학교의 실력을 유감없이 발휘했다.

 

5학년 현다희 학생은 “6학년 선배를 믿고 저학년 후배들을 이끌며 정구부 훈련에 성실히 참여하다보니 좋은 결과가 있었다. 앞으로 더 잘할 수 있다는 자신감을 얻게 되었다”며 소감을 밝혔다.

 

점촌중앙초등학교 고금자 코치선생님은 “정구 꿈나무를 키운다는 자부심으로 선수들을 지도하고 있다”며 “내년에도 정구 명문학교의 전통을 이어갈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강점석 교장은 “이번 점촌중앙초의 우승은 코치선생님의 열성적인 지도와 선수들의 피땀 어린 노력을 통한 결과다.”며 “앞으로도 선수들이 불편한 점이 없도록 아낌없이 지원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