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4.17 (화)

  • -동두천 10.8℃
  • -강릉 15.3℃
  • 구름조금서울 12.0℃
  • 구름많음대전 12.6℃
  • 구름많음대구 12.4℃
  • 흐림울산 13.0℃
  • 연무광주 13.3℃
  • 흐림부산 14.1℃
  • -고창 11.6℃
  • 구름많음제주 15.2℃
  • -강화 11.8℃
  • -보은 11.2℃
  • -금산 10.9℃
  • -강진군 12.3℃
  • -경주시 13.1℃
  • -거제 14.0℃
기상청 제공

현장소식

아침마다 학생들에게 긍정적인 말 전해

민주적이고 즐거운 학교 문화로의 변화

전남 보성 용정중학교(교장 정안)에서는 금년 31일부터 교장이 전교생 아침 맞이를 직접하면서 칭찬을 해주는 활동을 해 오고 있는 데, 아침에 학생들은 학교장으로부터 칭찬을 받으면서 하루를 시작하면서 신선한 느낌을 받고 있다.

전교생 아침맞이는 용정중학교의 경우 후관동 출입구 앞에서 교장이 아침 7시부터 오는 학생들과 하이파이브나 악수를 하면서 학생과 짤막한 지지, 지원, 인정, 그리고 격려의 멘트를 해주는 활동이다. 이러한 활동은 교실에서 담임교사가 학생맞이 활동과 활기찬 아침 활동으로 이어져 즐겁고 신바람 나는 학교, 자신의 꿈을 가꾸어가는 학교, 우리 집처럼 포근한 학교라는 학교상을 구현하는 데 크게 일조하고 있다.
 
전교생의 이름과 함께 학생 개개인들의 표정을 관찰하면서 학생들의 감정을 이해해주고 학생 개개인에 맞는 희망적이고 긍정적인 멘트를 해주고 있다. 이렇게 하면서 학생들은 행복한 아침을 맞이하고 교실에서의 존중감을 만끽하는 행복한 교실문화를 조성하는 기틀을 마련하고 있다.
 
42주인 이번 주부터는 학생자치회 임원과 학급반장, 그리고 학급 부반장 중 2명씩이 짝을 이루어 학교장과 함께 아침 학생맞이 활동을 확대하여 진행하고 있다. 또한 다음 주부터는 주 1회씩 좋은 글귀를 써서 두루마리형태로 포장, 아침 등굣길에 뽑아 읽어보고 그 내용을 실천하도록 하는 이벤트도 준비하고 있다.
 


매일 아침 2개월 가까이 학생 맞이 활동을 하고 있는 용정중학교 정안 교장은 ‘’ 아침 학생들을 맞이하면서 학생에 대한 깊은 관심과 사랑을 느낄 수 있었으며, 이와 같은 학생 존중의 실천이야말로 교육에 있어서 가장 중요한 학생들의 자존감 상승을 가져오게 됩니다. 이러한 자존감을 바탕으로 바른 인성과 자기 주도적 학습력 신장을 가져오게 되면 우리 교육은 매우 희망적이고 어떠한 변화 속에서도 우리
학생들이 잘 성장할 것입니다라고 말했다


그리고 아침 학생맞이 활동에 교장선생님과 함께 참여한 3학년 자치회 방송부장인 김승현 손민주 학생은 아침에 전교 학생을 만나 한명 한명씩 하이파이브를 하면서 뿌듯하고 행복한 마음이 들었고, 특히 후배와 인사 및 대화를 나누면서 더욱 잘 알 수 있는 기회가 되었어요.” 라고 이구동성으로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