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2.21 (수)

  • -동두천 -4.0℃
  • -강릉 -0.5℃
  • 맑음서울 -3.8℃
  • 구름조금대전 -1.7℃
  • 흐림대구 1.0℃
  • 흐림울산 2.0℃
  • 구름많음광주 1.0℃
  • 구름많음부산 4.3℃
  • -고창 -0.6℃
  • 흐림제주 5.1℃
  • -강화 -1.9℃
  • -보은 -2.7℃
  • -금산 -1.9℃
  • -강진군 1.1℃
  • -경주시 1.8℃
  • -거제 4.5℃
기상청 제공

교단일기

강물은 풀리고 꽃망울은 부풀고 꿈과비전이 생기는 아침이다.

좋은 선생님?

자신의 가치를 아는 선생님이다. 사람들은 자신의 가치보다 훨씬 못한 것을 원하는 사람이 있다. 자기의 가치는 선한 사람인데 자꾸 악한 것을 원한다. 자기의 가치는 남에게 선을 베푸는 것인데 자꾸 남에게 악을 베푼다.이런 어리석은 이가 되지 않도록 학생들을 잘 지도하면 좋을 것 같다.

자기의 해야 할 일을 하는 선생님이다. 사람은 누구나 자기의 할 일이 있다. 그런데 그 일을 하기 싫어한다. 이게 사람의 본성일 수도 있다. 자기의 할 일을 싫어하는 이를 게으른 이라 한다. 게으르면 아무 쓸모가 없게 된다. 애들이 자기의 일을 잘 분별해서 그 일을 향해 나아갈 수 있도록 지도해야겠다.

질투하지 않는 선생님이다. 사람은 이상하게도 질투하고 시기한다. 사촌이 논을 사면 배가 아프다고 한 말은 시기 질투를 잘 나타내는 말이라 하겠다. 죽음보다 무서운 것이 질투라고 하는 이도 있다. 질투는 사람을 완악하게 만들다. 독한 사람으로 만든다. 남을 시기하고 질투하는 마음을 갖지 않도록 지도해야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