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1.14 (화)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현장소식

꿈동산마을학교 "쌀뜬물 발효액 제조법"배워 환경 살리기에 앞장

전남 순천꿈동산마을학교는 13일 오후 4시부터 순천동산여중(교장 조창영) 학생 20여명에게 쌀뜬물 발효액 제조법을 가르쳤다. 이것은 영어로 EM 발효액 이라고 부르며 이 원액을 10배 희석하여 10분 정도 과일을 담든 후에 흐르는 물에 씻어 주면 농약 등을 제거하고 항산화 물질이 증가한다는 실험 결과가 나왔다.


이 외에도 신발, 신발장에 뿌려주면 악취가 제거 되며, 하수구, 화장실에 매일 뿌려주면 악취가 제거되고 수질 향상을 기할 수 있다. 한편, 화초와 토양에 뿌려주면 화초가 윤기가 나며 병충해 방지가 된다. 특히 설거지에 좋아 10배로 희석하여 1-2시간 담근 후 씻으면 대장균 감소는 물론 기름기가 제거된다.



앞으로 이같은 제조법을 많은 학생들이 배워서 가정에서 활용할 수 있도록 수업을 전개하여 나갈 계획이다.



만드는 제조법은 쌀뜨물(페트병의 70-80%에 EM원액 소주컵 한 컵, 황설탕 또는 흑설탕 소주잔 2컵, 천일염 5g을 넣어 햇볕이 들지 않는 곳에서 5-7일 발효시켜 주며, 발표가 되면 가스가 차 부풀어 오를 수 있기에 가끔씩 마개를 살짝 열어 가스를 빼 주어야 한다. 그리고 다시 마개를 잘 닫아주어야 한다. EM원액과 비슷한 냄새가 나면 완성된 것이다. 보관은 냉장 보관이 아닌 서늘한 곳이면 좋으며, 사용기간은 1-2개월이다.


실제로 이같은 제조법 교육이 필요한 이유는 하수구에 약품을 사용하거나 제초제 등이 흘러들어 토양에 스며들면서 토양이 황폐화되고  여기에서 자란 식물이 기형이 되거나 수질이 나빠져 인간생활에 해를 끼치게 되는데 이같은 폐해를 줄일 수 있다. 하지만 편하게 살기만을 원하는 현대인들에 이같은 실천적 환경보호 운동은 지방자치단체나 지도층이 솔선수범하기 않으면 성공하기 어렵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