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4.28 (금)

  • -동두천 20.9℃
  • -강릉 24.4℃
  • 구름많음서울 20.3℃
  • 구름많음대전 23.4℃
  • 구름조금대구 25.3℃
  • 맑음울산 23.8℃
  • 맑음광주 24.0℃
  • 맑음부산 18.9℃
  • -고창 21.5℃
  • 맑음제주 21.1℃
  • -강화 16.2℃
  • -보은 23.1℃
  • -금산 22.4℃
  • -강진군 23.6℃
  • -경주시 24.9℃
  • -거제 18.3℃

정책

홍준표 "교원성과급 즉각 폐지"

교총과 교육정책간담회
교육부 폐지 반대 입장도 밝혀


홍준표(왼쪽) 자유한국당 대선후보가 교총이 요구한 교원 차등성과급 문제에 공감하고 즉각 폐지를 약속했다. 또 부유층 학생들에게 유리하다는 지적을 받는 입학사정관제를 폐지하겠다고 밝혔다.

홍 후보는 28일 서울 우면동 한국교총회관을 방문해 교육정책간담회를 갖고 이같이 밝혔다.

이 자리에서 하윤수 교총회장은 성과급 폐지 등 현장에서 요구하는 교육공약 요구과제집을 전달하며 공약 반영을 촉구했다. 이에 대해 홍 후보는 "장기간에 걸쳐 미래에 나올 교육의 성과를 가지고 교원에 대해 성과급을 준다는 것은 부당하다"며 즉각 폐지를 약속했다. 

이어 "범정부적 국가교육위원회를 청와대에 바로 설치해 직접 챙기겠다"고 말했다. 교육부 폐지에 대해서는 반대입장을 밝혔고 교원지위법의 조속한 개정과 교육감 직선제 폐지도 약속했다. 

교육재정 확충 요구에 대해서는 "무상급식으로 학생 교육환경 개선이나 학업 증진에 예산이 사용되지 못해 열악해진 것"이라며 "학생 교육활동 등 꼭 써야할 항목에 예산을 지정해 사용토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홍 후보는 "대입제도가 현대판 음서제도의 경향을 띠는 것이 많다"며 "가난한 집에 수재가 나올 수 없는 잘못된 구조를 타파하는 것이 한국 교육이 나아갈 길"이라고 밝혔다. 이어 "수능을 두번 보고 그중 높은 점수로 대학에 가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덧붙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