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10.25 (화)

  • -동두천 14.3℃
  • -강릉 13.6℃
  • 맑음서울 16.1℃
  • 구름많음대전 16.6℃
  • 맑음대구 18.1℃
  • 맑음울산 19.6℃
  • 구름조금광주 17.3℃
  • 맑음부산 19.9℃
  • -고창 16.5℃
  • 구름많음제주 19.2℃
  • -강화 15.8℃
  • -보은 15.9℃
  • -금산 15.8℃
  • -강진군 16.7℃
  • -경주시 18.3℃
  • -거제 19.5℃

학술·연구

“감사의 가슴 밭에 실망의 씨앗 자랄 수 없다”

인성교육 나부터 실천 ③지역사회의 역할

제1회 감사나눔 페스티벌

지난해 인성교육범국민실천연합(이하 인실련)이 선정한 ‘지역’분야 우수 인성교육 실천프로그램 ‘감사나눔운동’이 페스티벌 형태로 열렸다. 감사나눔신문과 인실련이 28일 국회 헌정기념관에서 공동 개최한 ‘제1회 감사나눔 페스티벌’에는 포항시·포스코·국방대·삼성생명 등 30여 개 기업과 단체 관계자 수백여 명이 참석해 성과를 발표하고 경험을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기업체, 군부대 업무능률․전투력도 향상
페스티벌 계기 전(全)사회적 확산 기대

▨ 포항제철소: 칭찬바구니와 감사비타민=포항제철소 화성부 2코크스 공장 직원들은 공장 이슈 및 소통의 장으로 활용되는 인터넷카페에 매일 감사한 일을 공유한다. 보통 40~50건씩 댓글이 달릴 정도로 인기다. 사례를 발표한 사원 홍성부 씨는 “동료, 가족, 평범한 일상 등에 감사하며 나눔을 생활화하고 있다”며 “직원들이 자체개발한 ‘5감사 스마트폰 앱’으로 스마트한 감사나눔도 실시하고 있다”고 말했다.

감사나눔이 익숙해진 직원들은 이제 스스로 칭찬바구니와 감사비타민제도 만들었다. 칭찬바구니는 고마운 동료에게 간식이나 선물을 담은 바구니를 전달하면 또 다른 고마운 동료에게 바구니가 릴레이식으로 전달된다. 감사비타민은 감사메시지가 부착된 비타민 음료로 마음을 전하는 것으로 동료 간 메신저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3년차에 접어들었을 때 변화를 가져왔다. 홍 씨는 “직원 가족들이 ‘남편이 집안일에 관심을 갖고 가족들과 많은 시간을 보내려해 감사하다’는 반응”이라며 “회사 동호회나 행사에서도 적극적으로 참여하는 분위기가 조성돼 회사생활이 즐거워졌다”고 설명했다. 업무능률도 달라졌다. 태도가 변하면서 팀워크도 향상돼 괄목할 만한 실적을 내고 있는 것. 2코크스공장은 최근 작업환경, 안전성 등이 크게 개선돼 사내 신기록 제도에서 포상을 받기도 했다.

▨ 해군1함대사령부: 포스트잇 감사나눔=해군1함대사령부 136편대 김준구 소령은 “편대에서 감사나눔운동을 전파하는 것은 쉬운 일이 아니었다”고 밝혔다. 작전수행, 각종 교육훈련 및 점검, 해상지원 등 수많은 임무에 귀찮은 업무 하나를 더하는 것으로 비춰질 수 있었기 때문이다.

김 소령은 감사나눔운동을 부대, 개인․가정, 사회 차원으로 나눠 진행했다. 부대차원에서는 매일 3명씩 감사발표하기, 장비고장을 줄이고자 ‘감사스티커’를 제작해 부착하는 등 부대원들의 부담을 최소화했다. 가정차원으로는 가정의 달에 부모님께, 아내에게 감사편지 발송하기, 사회차원으로는 독거노인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그는 “감사나눔운동 후 웃음과 대화가 많아졌고 사람의 소중함을 깨닫는 대원들이 많아졌다”며 에피소드를 소개했다.

“한 달에 한 번씩 ‘감사수여자’를 뽑아 작은 선물과 ‘감사 배지’를 수여하는데 지난달에 선정된 홍 중사가 부대원 총원에게 피자를 샀어요. 그랬더니 부대원들이 다시 고맙다며 감사 글을 적어 게시판을 도배하기도 했답니다.”

김 소령은 “우리 편대가 전투력 경쟁 1등, 정신전력 우수부대에 선정될 수 있었던 것은 이 운동 덕분”이라며 “감사하는 우리 장병들의 가슴 밭에는 실망이 아닌 희망의 씨앗이 자라고 있다”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