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7.30 (월)

  • -동두천 29.7℃
  • -강릉 26.0℃
  • 맑음서울 32.0℃
  • 구름많음대전 31.4℃
  • 구름많음대구 29.6℃
  • 구름많음울산 29.5℃
  • 구름많음광주 30.2℃
  • 맑음부산 31.2℃
  • -고창 31.1℃
  • 구름많음제주 28.9℃
  • -강화 29.4℃
  • -보은 29.2℃
  • -금산 30.5℃
  • -강진군 30.3℃
  • -경주시 28.2℃
  • -거제 30.6℃
기상청 제공

수업·연구

신녕초 과학동아리 ‘별 헤는 아이들’, 꿈을 담은 캔위성을 쏘다!

경북 영천시 신녕초등학교(교장 박상호)의 과학동아리 ‘별 헤는 아이들’ 학생들은 7월 26일~27일까지 1박 2일 간 한국과학기술원(카이스트) 인공위성연구소에서 열린 2018 캔위성 체험캠프에 참가하였다.

 

 

캔위성 체험캠프는 학생들이 캔위성 제작에 참여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여 위성에 대한 이해를 증진하고, 우주분야 저변 확대 및 대중화를 실현하고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추진하는 캔위성 체험∙경연대회에서 합격한 초∙중학생 30팀을 대상으로 이루어지는 인공위성에 대한 전문교육 캠프이다.

 

 

캔위성이란 위성의 역할을 본떠 작은 음료수 캔 내에 구현한 데서 유래를 찾을 수 있다. 발사 및 임무 운용에 필요한 위성 구성요소를 매우 단순하게 구성하여, 로켓이나 드론을 통해 발사하여 고공에서 짧은 시간 동안 위성처럼 운용하는 것이 특징이다.

 

 

이번 캔위성 체험캠프에서는 우리나라 위성에 대한 교육, 캔위성 소개, 인공위성 관련 시설 탐방, 캔위성 제작 및 발사 체험, 지상국 프로그램 운영 등의 활동들을 실시하였다.

 

 

캠프에 참가한 6학년 김솔미 학생은 “캔위성을 만드는 게 쉽지 않았는데, 동아리 지도 선생님과 카이스트 대학생 멘토가 도와주어서 완성할 수 있었다. 발사된 캔위성이 정상적으로 작동해서 기뻤고, 지상국 프로그램을 운영하여 캔위성의 움직임을 살펴볼 때는 위성 전문가가 된 것 같았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또 동아리 지도교사(교사 안효수)는 “2015년에 이어 두 번째로 학생들과 함께 참가하게 되었는데, 캔위성에 대한 관심과 열정이 가득한 전국의 학생들과 함께 활동하면서 우리 학생들이 좀 더 큰 세상을 볼 수 있는 기회가 된 것 같다. 이번 캔위성 체험캠프에 참가함으로써 우리 학생들이 과학에 대한 꿈을 키우고, 미래 우리나라의 우주과학 발전에 기여하는 사람이 되었으면 한다”라고 했다.“

 

신녕초등학교 과학동아리 ‘별 헤는 아이들’은 2018년 경상북도교육청 과학교육 내실화 사업에서 지원을 받는 과학동아리로 선정되어 올해 6기째 활동하고 있다. 주야간 천체관측, 아두이노를 활용한 천체관측환경 측정 및 분석, 드론 탐구활동, 3D 프린팅 등의 활동을 통해 항공우주과학 분야의 역량을 키워가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