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9.27 (수)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포토뉴스

순천만국가정원, 사람이 많이 찾는 이유

이 세상에는 돌이 참 많다. 도로를 내려면 방해가 되는 바윗돌을 정리해야 한다. 그리고 어디론가 옮겨야 한다. 이렇게 고속도로 공사장에서 옮겨진 바윗돌이 이곳에서 제 구실을 하고 있다. 자칫하면 버려질 뻔한 돌이 순천만국가정원에 들어와 제 자리를 잡고 있다. 큰 돌은 큰 돌대로 작은 돌은 작은 돌대로 조화를 이루고 있다. 이곳이 바로 특별한 바위공원이다. 바위공원에 핀 갈대가 바람에 흔들리면서 가을의 향기를 전하고 있다.



이처럼 이 세상에 쓸모없는 물건이 하나도 없듯이 피어나는 들꽃도 무리를 이루니 아름답기 그지 없다. 광활한 공원에 코스모스가 범벅이다. 이처럼 어울린 코스모스의 자태는 가을을 더욱 풍요롭게 하고 있다.


 

순천만국가정원은 물과 나무, 그리고 바람과 바위는 물론 수많은 종류의 꽃이 반기고 있다. 사시사철 어디를 보아도 싫증이 나지 않는다. 그래서 사람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고 있다. 이 곳을 찾는 사람도 마찬가지다. 자신의 삶이 남과 비교하면 초라하게 보일지라도 어느 곳에서든 꼭 필요한 존재다. 단지 자신이 그 자리를 제대로 찾지 못하고 있는 것은 아닐까! 금가루가 아무리 귀해도 눈에 들어가면 독이 된다. 인간이 아무리 위대한 권력을 누려도 범죄하면 감옥에 가는 것이나 차이가 없다.



이 좋은 가을에 순천만국가정원에서 나무들과 만나고, 다양한 꽃 길을 거닐며 높고 푸르른 저 하늘을 바라보게 하소서!


그리고, 꿈을 말하고, 꿈을 그리고, 꿈을 노래하게 하소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