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다리고 기다렸어요!

2019.12.29 22:44:31

신나는 스키 캠프

 ▲ 신나는 스키 캠프도 안전이 먼저! 준비 운동 중인 금성초 학생들

 

  ▲ 올해 처음 참가했지만 스키 선수 느낌이 폴폴!

 

담양금성초(교장 최종호)는 12월 19일부터 20일까지 4~6학년 학생들이 무주리조트 스키 캠프에 참가하여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스키 캠프는 학생들이 가장 좋아하는 체험으로 인기가 매우 높다. 특히 전남혁신학교(무지개학교) 사업 중에서 예산을 지원 받기 때문에 부담 없이 참가하므로 지역 학부모들은 자녀들보다 더 좋아하는 사업이다.



장옥순/전남교육소식 도민 기자/ 아이들의 가슴에 불을 질러라 외 다수 jos228@hanmail.net
ⓒ 한국교육신문 www.hangyo.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PC버전으로 보기

신문 수령 주소 변경 : 02) 570-5341~2 | 구독 문의 02) 570-5773 | 지면광고 문의 : 02) 2271-1406(세종애드컴) | 인터넷·새교육 광고 문의 02) 570-5772 한국교원단체총연합회 | 등록번호 : 서울 아04243 | 등록일 : 2016. 11. 29 | 제호 : 한국교육신문 | 발행인/편집인 : 하윤수 |주소 : 서울 서초구 태봉로 114 | 발행일(창간일) : 1961년 5월 15일 | 전화번호 : 02-570-5500 | 사업자등록번호 : 229-82-00096 | 통신판매번호 : 2006-08876 한국교육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