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5.30 (수)

  • -동두천 19.3℃
  • -강릉 16.8℃
  • 흐림서울 19.3℃
  • 박무대전 21.6℃
  • 구름많음대구 22.2℃
  • 박무울산 22.3℃
  • 박무광주 22.2℃
  • 흐림부산 21.9℃
  • -고창 20.6℃
  • 안개제주 18.9℃
  • -강화 18.2℃
  • -보은 20.6℃
  • -금산 20.2℃
  • -강진군 19.9℃
  • -경주시 22.6℃
  • -거제 21.7℃
기상청 제공

현장소식


문경서중학교(교장 강석호)는 전국소년체전 여중부 정구 대회에서 2년 연속 우승을 차지했다. 충북 일원에서 26일~29일까지 열린 47회 전국소년체육대회에 참가한 문경서중 정구부는 본교 선수들로만 구성된 단일팀으로 여중부 정구대회에서 2년 연속 우승이라는 금자탑을 세웠다.

27일 첫 경기를 2대 0으로 승리하여 8강에 진출, 28일 오전에 8강전에서 충북을 2대 0으로 완파한 후, 오후에 4강전에서 강력한 우승 후보인 전남팀을 만나 1세트에서는 4대 0으로 완승하였으나 2세트에서는 게임 스코어 3대 3으로 타이브레이크가 되어서 힘겹게 이겨 역시 2대 0으로 결승에 진출하였다. 29일 결승전에서는 1세트 타이브레이크 4대 3으로 대접전 했으나 지고, 2·3세트에서 각각 4대 0으로 완승하여 총 2대 1로 금메달의 영광을 안았다.



김진아(3년) 선수는 "작년에 이어 2년 연속 금메달을 수상하게 되어 날아갈 듯이 기쁘다"며 "이러한 결과는 강봉영 감독과 배제철 코치의 과학적인 분석을 통한 지도와 선수들에 대한 따뜻한 배려 덕분"이라고 감사한 마음을 전했다.